> 기획/교육
박성광, 고속도로 위 진땀 뻘뻘+발 동동병아리 매니저 ‘1km 남았다’ 대체 무슨 일
임연정 기자  |  limyeon052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9  08:49: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리서치뉴스]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고속도로 위에서 진땀을 뻘뻘 흘리며 발을 동동 구르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에 병아리 매니저가 다급하게 1km 남았다며 외치고 있어 두 사람에게 대체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50회에서는 꽈배기를 먹고 비비 꼬인 박성광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번 주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봄기운과 함께 컴백한다. 두 사람은 달콤하고 바삭한 즉석 꽈배기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입맛을 돋울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박성광이 꽈배기를 먹고 안간힘을 쓰면서 어쩔 줄 모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이는 빈속에 밀가루 음식을 먹은 탓에 장에서 요란한 신호가 온 상황이라고 전해져 폭소를 자아낸다. 특히 함께 꽈배기를 먹은 병아리 매니저는 창백하게 질린 박성광과 달리 말짱하게 운전을 했다고 해 웃음을 더한다.

이어서 다가오는 긴급 신호에 영혼이 털리고 있는 박성광과 덩달아 다급해진 병아리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병아리 매니저는 긴박한 박성광의 모습에 “잠깐만요 오빠 1km 1km”라고 외쳤다고 해 보는 이들까지 조마조마하게 한다.

마지막으로 박성광이 극적으로 발견한 화장실을 향해 헐레벌떡 질주하던 중 순간 당황한 듯 멈칫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 병아리 매니저가 웃음을 빵 터뜨리고 있어 과연 박성광은 안전하게 화장실을 다녀온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1km’에 생사를 오가는 박성광의 일촉즉발 상황은 오는 20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리서치뉴스  임연정 기자  limyeon0525@naver.com
임연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충청남도 아산시 삼동로 36(삼명빌딩, 3층)  |  서울취재본부 :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 326   |   서울전화 : 02 - 704-4222
세종취재본부 : 세종시 부강 금호  |  대표전화 : 041-532-4222  |  팩스 : 041-549-4221  |  설립자 : 임상호  |  발행·편집인 : 최태월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태월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17  |  인터넷신문 등록연월일 : 2014년 2월 6일  |  통신판매신고 제2014- 충남아산-0029
Copyright © 2019 리서치뉴스. All rights reserved.